햇살사회복지회 방문

4월 26일 화요일에 햇살사회복지회에 다녀왔습니다.  이번에는 Yuri Doolan과 이인화도 새로 참석했습니다.

일상에서 벗어나, 낯선 곳에서 하나님을 만나고, 할머니들과 함께 밥먹으며 대화하는 것은 평범한 듯 하지만, 사람의 내면을 흔들어놓는 감동을 주고, 나를 변화시킵니다.

지속적으로 후원해 주고 함께 방문할 사람들을 놓고 기도를 시작해야 할 듯 합니다.

 

KakaoTalk_Photo_2016-04-29-18-23-40_30 KakaoTalk_Photo_2016-04-29-18-23-38_25 KakaoTalk_Photo_2016-04-29-18-24-16_48

성목요예배

성목요일의 유래는 유월절 만찬이다. 어린양의 피가 문설주에 발라진 집 안은 안전하지만, 그 밖은 죽음이 있는 공간이었다.
예수님은 자신이 유월절 어린양 되심으로 그 피를 흘리셔서 우리로 죽음이 아닌 생명의 공간과 시간에 있게 해 주셨다. 그러나 그는 그것을 위해 집 밖으로 나가 겟세마네 동산에서 피땀을 흘리며 기도해야 했다.

6 KakaoTalk_Photo_2016-03-31-11-28-49_2

7 KakaoTalk_Photo_2016-03-31-11-28-50_23

5 KakaoTalk_Photo_2016-03-31-11-28-56_90

4 KakaoTalk_Photo_2016-03-31-11-28-53_30

2 KakaoTalk_Photo_2016-03-31-11-28-54_90

1 KakaoTalk_Photo_2016-03-31-11-28-58_92

설교는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설교는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최근에 어느 평신도께서 설교는 ‘하나님의 말씀이 아니다’라는 글을 쓰셨고, 또 그것을 공감하시는 제 몇몇 지인들이 페북에 그것을 공유하셨습니다. 글을 읽어보면서 그렇게 쓸만한 아픈 사연이 있음을 알게 됩니다.
 
그러나 설교는 선포된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 성경이 그렇게 가르칩니다.
  • 개신교 신학과 실천의 전통이 그렇습니다.
  • 현재 목회 현장에서 설교가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1. 성경은 설교가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말합니다.
  • 예수님은 설교하셨습니다. 그것은 권세있는 말씀이었습니다.
  • 구약에서 하나님의 말씀 아닌 것을 하나님의 이름으로 전한 예언자는 돌로 쳐 죽이도록 되어있었습니다. 예언은 미래의 예측이 아니라 하나님의 대언을 뜻합니다. 하나님은 예언을 거룩하게 여기는 것입니다. 다른 말로 설교는 거룩한 하나님의 말씀이고, 하나님의 말씀이 되어야 하는 것이라는 뜻입니다
  • 신약에서 사도 바울도 에베소서에서

“여러분이 예수 안에 있는 진리대로 그분[예수]에게서 듣고, 또 예수 안에서 가르침을 받았으면” (에베소서 4:21; 표준새번역)

  • 이라고 말합니다.  에베소에 찾아가 말씀을 전한 것은 바울이었습니다.  즉, 자신을 통해 예수 그리스도가 에베소 교회에 말씀하셨다고 말합니다.
 
2. 개신교의 전통에서 설교는 선포된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합니다.
  • 종교개혁자들이 설교를 예배의 중심에 둔 것 자체가 설교를 하나님의 말씀이라는 그들의 신학을 반영하는 것 아니겠습니까?  
  • 16세기 개혁교회가 사용한 하이델베르그 소요리 문답의 일부입니다.
“성령은 거룩한 복음의 설교(preaching)에 의해 우리의 마음에 그것[믿음]을 만드시며, 성례전에 의해 그것을 확증하십니다” (65항 답변) 라고 말합니다.
  • 유명한 챨스 스펄전 목사님은 설교 시간에 졸고 있는 자에게 성큼성큼 다가가 그에게 호통치면서 ‘내 말을 듣고 있다면 졸아도 되지만, 하나님의 말씀이 선포되는데 졸고 있다’라고 했다고 합니다.
  • 칼 바르트는 자신의 신학에서 설교는 선포된 하나님의 말씀이라고 정리합니다.
3. 목회 현장에서 설교는 하나님의 말씀이며, 또한 하나님의 말씀이어야 합니다.
  • 만일 설교가 하나님의 말씀이 아니라 인간의 말이라면 설교를 통해 우리는 구원에 이르는 믿음을 성도들에게 줄 수 없습니다.
  • 만일 설교가 하나님의 말씀이 아니라면, 설교를 예배에서 빼야 합니다.
* 설교가 하나님의 말씀이라는 것을 거룩하게 여기지 않은 목회자들을 대표해서 회개합니다. 하나님의 말씀의 권위 아래 자신을 놓지 않고, 하나님의 말씀 아닌 것을 말씀처럼 전한 것은 죄입니다.
그러나 설교는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Page 1 of 812345...Last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