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은 하늘과 땅을 연결해 주는 사다리입니다

2015. 8. 21 금
시편 134-136

하나님은 사랑입니다.

천지를 만든 것도 무엇이 부족해서가 아니라 사랑 때문입니다.
이스라엘을 이집트에서 구출한 것도 사랑 때문입니다.
광야에서 그들에게 먹을 것을 주신 것도 사랑 때문입니다.
약속의 땅을 주신 것도 사랑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사랑입니다.  시편 저자는 하나님이 한 일을 하나씩 말할 때마다, 그 분의 사랑이 영원하다는 것을 선포합니다.  변치 않는 하나님의 사랑을 히브리어로 헤세드라고 합니다.

하나님의 사랑은 하늘과 땅을 연결합니다. 하나님의 사랑이 하나님의 창조와 구원의 근거입니다.  그 사랑은 변하지 않고, 우리를 실망시키지 않기에, 나는 하나님을 어떤 상황에서도 신뢰할 수 있고, 장래에 대해 희망을 가질 수 있습니다.

나는 종종 하나님을 사랑하는 것을 실패합니다.  내 사랑은 하나님을 실망시키고, 변합니다.  그러나 그것이 나의 구원의 근거가 아니기에, 나는 여전히 하나님게 용서를 구하고, 새롭게 시작할 용기를 얻습니다.

그 사랑의 정수가 “예수 그리스도”입니다.  예수를 믿습니다.  예수를 의지합니다.

136:4 홀로 큰 기이한 일들을 행하시는 이에게 감사하라 그 인자하심이 영원함이로다
136:5 지혜로 하늘을 지으신 이에게 감사하라 그 인자하심이 영원함이로다

기도:

  1. 예수님 안에서 변하지 않는 하나님의 사랑을 알게 하옵소서.
  2. 지금까지 나에게 하신 일들을 돌이키며 하나님의 사랑을 더 알게 하옵소서
  3. 그 사랑을 믿음으로 장래에 희망을 갖게 하옵소서